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28.5℃
구름조금
미세먼지 30

SK케미칼,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에 '알베스코' 공급

  • [데일리안] 입력 2020.04.03 16:30
  • 수정 2020.04.03 16:30
  • 이은정 기자 (eu@dailian.co.kr)

SK케미칼은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을 진행하는 11개 국내 의료기관에 자사의 기관지 천식 예방적치료제 알베스코(성분명 시클레소니드)를 공급한다고 3일 밝혔다. ⓒSK케미칼SK케미칼은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을 진행하는 11개 국내 의료기관에 자사의 기관지 천식 예방적치료제 알베스코(성분명 시클레소니드)를 공급한다고 3일 밝혔다. ⓒSK케미칼

SK케미칼은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을 진행하는 11개 국내 의료기관에 자사의 기관지 천식 예방적치료제 알베스코(성분명 시클레소니드)를 공급한다고 3일 밝혔다. SK케미칼의 알베스코 공급은 이르면 다음 주부터 진행된다.


알베스코는 최근 일본에서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에 승선했던 코로나19 환자들의 치료에 사용돼 주목을 받았다. 현재 일본감염병학회는 알베스코를 활용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을 진행 중이다.


국내에서도 지난달 23일 한국 파스퇴르 연구소가 “안전성, 약효성, 해외 사례, 국내 판매 여부 등에 대해 검토한 결과 시클레소니드가 가장 타당성 있는 약물”이라며 논문 사전 게재 사이트인 '바이오 아카이브(BioRxiv)'에 연구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임상은 신속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약물 재창출 방식의 연구이다. 약물 재창출은 기존에 허가됐거나 임상 중인 약물에서 다른 효능을 찾아내 사용하는 신약개발 기법이다.


이번 알베스코 연구자 주도임상시험은 경증 코로나19 환자에서 시클레소니드의 임상적 유효성을 평가하는 다기관 임상으로, 2개 시험군과 1개 대조군을 구성해 11개 의료기관에서 141명의 지원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해당 11개 의료기관은 임상 진행을 위한 자체 IRB(Institutional Review Board/의학연구윤리심의위원회)를 통해 행정적 절차를 진행하고 SK케미칼은 치료제 임상에 필요한 알베스코의 공급 등 관련 제반사항을 신속하게 이행할 계획이다. 앞서 식품의약품안전처도 알베스코의 연구자 임상을 승인한 바 있다.


한편, SK케미칼은 일본에서 코로나19 치료제로 임상 중인 ‘아비간’의 유효성 및 안전성 등이 확인돼 국내 임상이 결정될 경우 적극 협조한다는 방침이다. SK케미칼은 아비간 개발사인 후지필름 토야마화학의 한국 내 파트너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