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90 명
격리해제
10467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7865 명
19.8℃
박무
미세먼지 50

박은태·김준수·박강현 ‘모차르트!’ 캐스팅, 10주년 공연 6월 11일 개막

  • [데일리안] 입력 2020.04.01 18:22
  • 수정 2020.04.01 18:22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EMK뮤지컬컴퍼니ⓒEMK뮤지컬컴퍼니

뮤지컬 ‘모차르트!’ 10주년 무대에 오를 주인공들이 공개됐다.


1일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는 오는 6월 11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막을 올리는 ‘모차르트!’ 10주년 공연에 김준수, 박강현, 박은태가 모차르트 역에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초연 당시 앙상블에서 첫 주연으로까지 발탁된 박은태는 모차르트 역으로 이번 공연이 다섯 번째다. 김준수는 2010년 이 작품으로 뮤지컬 무대에 데뷔했고, 박강현은 앞으로 10년을 이끌어갈 배우로 낙점됐다.


자유분방하고 매력적인 모차르트의 아내 콘스탄체 베버 역에는 ‘마리퀴리’ 등을 통해 ‘여성 원톱 서사 장인’으로 각인된 김소향을 비롯해 ‘마리 앙투아네트’의 김연지, ‘보디가드’의 해나가 캐스팅됐다.


모차르트를 신이 내린 숙제라 여기며 속박하는 콜로레도 대주교는 민영기·손준호가, 후원자 발트슈테텐 남작부인은 신영숙과 김소현이 맡았다.


이외에도 모차르트 아버지 레오폴트 모차르트 역은 윤영석·홍경수, 누나 난넬 모차르트 역은 전수미·배다해, 콘스탄체 어머니 체칠리아 베버 역은 김영주·주아, 엠마누엘 쉬카네더 역은 문성혁, 아르코 백작 역은 이상준이 이름을 올렸다.


‘모차르트!’는 뮤지컬 콤비 미하엘 쿤체 극작가와 실베스터 르베이 작곡가의 히트작으로, 천재 음악가의 인간적 고뇌와 자기 자신과의 갈등을 다양한 주변 인물과 관계 속에서 드라마로 풀어낸 작품이다.


10주년 공연은 이전 세 차례 공연을 이끈 유희성 연출이 예술감독을, 2014년 공연을 진두지휘한 아드리안 오스몬드가 연출을 맡고 김문정 음악감독, 서숙진 무대 디자이너, 구윤영 조명 디자이너, 송승규 영상 디자이너가 참여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