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06 명
격리해제
10226 명
사망
267 명
검사진행
19089 명
15.8℃
구름조금
미세먼지 52

‘나는 트로트 가수다’ 녹화 재개…무관중 녹화·온라인 투표 시스템 도입

  • [데일리안] 입력 2020.03.17 15:32
  • 수정 2020.03.17 15:33
  • 유명준 기자 (neocross@dailian.co.kr)

ⓒ

MBC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가 3월 19일 청중평가단 없이 출연자, 제작진만 참여하여 녹화를 재개할 예정이다. 앞서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예정된 녹화를 취소한 바 있다.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7명의 트로트 가수다 경연을 펼치고 청중평가단에게 심사를 받는 경연 프로그램이다. 촬영 현장에서 청중평가단의 투표가 이루어져야하지만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온라인 투표 방식을 새롭게 도입할 예정이다.


MBC에브리원은 “현재 온라인 투표 진행을 위해 별도의 앱을 개발하고 있으며, 온라인 청중평가단은 앱을 통해 가수들의 경연 무대 확인 및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녹화 재개 소식에 온라인 청중평가단 신청 열기가 뜨거웠다”고 전했다.


한편, 3월 18일에 방송되는 ‘나는 트로트 가수다’ 7회에서는 새 가수 설하윤이 합류한 가운데 4라운드가 펼쳐진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