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2 10시 기준
확진환자
9976 명
격리해제
5828 명
사망
169 명
검사진행
17885 명
4.7℃
맑음
미세먼지 38

김혜은, 5000만원 쾌척 "취약계층 마스크 지원"

  • [데일리안] 입력 2020.02.26 14:34
  • 수정 2020.02.26 15:23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배우 김혜은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금을 쾌척했다. ⓒ 원앤원스타즈배우 김혜은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금을 쾌척했다. ⓒ 원앤원스타즈

배우 김혜은이 코로나19로 고통받고 있는 취약 계층을 위해 기부금을 쾌척했다.


25일 김혜은은 국제구호개발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에 5000만 원을 기부했다. 후원금은 대구-경북 지역 시민들을 위한 마스크 및 생필품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김혜은은 2005년부터 기아대책의 홍보대사로 위촉됐으며, 2015년부터는 기아대책이 운영 중인 사회적기업 '행복한 나눔'의 대표를 맡아 지속적이고 적극적인 나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김혜은은 "마스크를 사는 일 자체가 당장의 의식주에 밀려 녹록지 않은 이웃들도 많다. 단순히 마스크를 제공하는 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생활에 보탬이 되는 실질적인 지원을 함께해 힘든 시기를 함께 이겨나갔으면 한다. 우리 아이들에게 건강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지 못하는 것만으로 마음의 짐이 크다"며 기부에 참여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기아대책 관계자는 "경제적 상황과 보호자의 무관심으로 마스크 등 기본적인 위생용품조차 갖추지 않고 다니는 아이들이 많다"며 "대구·경북 지역 아동을 포함해 지원이 시급한 가정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김혜은은 현재 JTBC 금토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실리를 챙길 줄 아는 이상주의자 강민정 역을 맡아 박서준과 멋진 호흡을 뽐내고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