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8 00시 기준
확진환자
13244 명
격리해제
11970 명
사망
285 명
검사진행
24012 명
26.2℃
구름조금
미세먼지 31

CJ제일제당 비비고 파우치죽, 1000만개 판매 돌파…"시장 성장 주도"

  • [데일리안] 입력 2019.09.24 09:12
  • 수정 2019.09.24 09:15
  • 김유연 기자
CJ제일제당 비비고 파우치죽 6종 이미지.ⓒCJ제일제당CJ제일제당 비비고 파우치죽 6종 이미지.ⓒ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이 전략 상품으로 내놓은 ‘비비고 파우치죽’이 누적 판매량 1000만개를 돌파하며 상온 파우치죽 시장을 이끌고 있다.

24일 CJ제일제당에 따르면, 비비고 파우치죽이 올해 8월 말 기준으로 누적 판매량 1000만개, 누적 매출 300억원을 돌파했다.

파우치죽은 CJ제일제당이 지난 해 11월 죽 사업을 시작하면서 소비자 트렌드와 인식 조사 결과를 기반으로 내놓은 전략 HMR 제품이다.

비비고 죽은 ‘제대로 만들어 그대로도 맛있는 비비고 죽’이라는 슬로건에 맞게 ‘기본에 충실한 죽 본연의 맛’을 내는 데에 연구개발을 집중했다. 이를 위해 ‘쌀 자가도정 기술’과 ‘죽 물성 제어 기술’을 통해 신선한 쌀알의 식감을 최대한 끌어올리고 소비자가 선호하는 물성을 구현했다. 또 ‘원물 전처리 기술’과 ‘살균 기술’, ‘육수 기술’을 통해 원재료 자체의 맛과 식감, 집에서 끓인 듯한 자연스러운 육수 맛을 최대한 살려냈다.

비비고 파우치죽은 출시되자마자 30년 가까이 용기죽 중심으로 형성돼 온 상품죽 시장 판도를 바꾸어놓았다. 실제로 2018년 10월까지만해도 미미한 수준이었던 파우치죽 시장은 비비고 죽 출시 후 상품죽 시장의 두 자릿수 비중으로 올라서더니, 올해 들어서는 월 평균 30억원으로 상품죽의 30% 가량 비중을 유지하며 시장 성장을 이끌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동원F&B 등 경쟁업체들도 잇따라 상온 파우치죽을 내놓으면서 닐슨 데이터 7월 기준 파우치죽이 45억원 규모로 상품죽의 40% 비중까지 높아졌다. 불과 9개월 전인 지난 해 10월 파우치죽 시장 규모가 월 4억원 수준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10배 이상 커진 수치다.

업계에선 올해 1400억원대 규모 성장이 예상되는 상품죽 시장에서, 파우치죽은 출시 1년도 안 돼 연간 500억원 이상의 준대형급 카테고리로 급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죽이 새롭게 창출한 상온 파우치죽 라인업 확대를 통해, ‘용기죽에서 파우치죽으로’의 시장 패러다임 전환을 지속적으로 주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다음 달에는 외식 전문점에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는 메뉴로 파우치죽 신제품을 추가로 내놓기로 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비비고 죽은 30년 가까이 별 변화가 없었던 상품죽 시장을 용기형과 파우치형으로 양분된 시장으로 새롭게 재편하며 시장 성장을 주도하는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며 “전문점 메뉴의 파우치죽 라인업 확대를 지속하며 시장 지배력을 높이고 외식전문점 수요까지 잡아, 파우치죽 중심의 ‘죽의 일상식화’ 트렌드를 주도하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