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30 00시 기준
확진환자
26385 명
격리해제
24227 명
사망
463 명
검사진행
26373 명
4.7℃
맑음
미세먼지 38

정종선, 전 고교축구연맹회장 영장 기각

  • [데일리안] 입력 2019.09.05 10:38
  • 수정 2019.09.05 10:39
  • 김태훈 기자

"피의자 해명에 비춰 충분히 소명됐다고 보기 어려워"

정종선 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 회장. ⓒ 대한축구협회정종선 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 회장. ⓒ 대한축구협회

정종선(53) 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 회장에 대한 경찰의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4일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위반과 업무상 횡령 혐의를 받고 있는 정 전 회장의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신 판사는 “피의자의 범죄전력 유무와 가족관계 등을 고려했을 때 구속의 필요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금품 관련 범죄 혐의는 후원회비 관리자 등 핵심 관련자의 진술이나 피의자의 해명에 비춰 충분히 소명됐다고 보기 어렵고, 방어권 보장 필요성이 적지 않다"고 설명했다.

앞서 경찰은 업무상횡령,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 강제추행 등 혐의로 정 전 회장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축구 국가대표 출신인 정 전 회장은 모 고등학교 감독 재임 시절 학부모들에게 축구부 운영비 등 각종 명목으로 수천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올해 5월부터 경찰 수사를 받아왔다.

정 전 회장은 학부모를 상대로 성폭력을 저질렀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한편, 법원은 정 전 회장과 함께 학부모 후원금을 가로채 개인적으로 사용한 혐의를 받는 축구부 후원회비 관리자 박 모 씨에 대한 구속영장은 발부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