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1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03 명
격리해제
10422 명
사망
271 명
검사진행
24058 명
24.8℃
맑음
미세먼지 20

SK하이닉스, 공유 인프라 수익금으로 학자금 지원

  • [데일리안] 입력 2019.06.18 14:00
  • 수정 2019.06.18 13:57
  • 이홍석 기자

42개 협력사 임직원 자녀 75명에 장학금 1억3900만원 전달

미래 기술 인재 육성과 반도체 생태계 강화에 기여

신승국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 전무(앞줄 맨 왼쪽부터)가 18일 경기도 수원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신승국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 전무(앞줄 맨 왼쪽부터)가 18일 경기도 수원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2019 상반기 세뮤니티 워크샵'에서 은성호 오로스테크놀러지 차장, 구문회 베올리아산업코리아 차장, 박명주 주성엔지니어링 책임 등 협력사 관계자들에게 임직원 자녀 장학금 증서를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SK하이닉스
42개 협력사 임직원 자녀 75명에 장학금 1억3900만원 전달
미래 기술 인재 육성과 반도체 생태계 강화에 기여


SK하이닉스가 공유 인프라 사업에서 발생한 수익금 전액을 협력사 임직원 자녀 학자금으로 돌려준다.

SK하이닉스는 18일 경기도 수원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2019 상반기 세뮤니티(Semmunity) 워크샵'에서 ‘해피 패밀리(Happy Family)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회사측은 반도체 아카데미 교육 프로그램과 분석측정장비 등 자사 보유 인프라를 협력사에서 저 비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공유 인프라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지난해 9월부터 현재까지 이 사업을 통해 얻은 수익금은 총 3억여원이다. SK하이닉스는 상반기에 42개 협력사 임직원 자녀 75명에게 장학금으로 1억3900만원을 전달하고 나머지는 하반기에 지급할 예정이다.

학자금 지원 대상은 협력사 임직원 자녀 중 이공계 대학원∙대학생과 고등학생이다. 향후 협력사의 인프라 사용이 늘어나면 지원금 규모도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신승국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 전무는 “반도체 생태계를 강화하며 사회적 가치를 높이고자 공유 인프라 수익금 환원 제도를 기획했다”며 “협력사는 ‘가족’이라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SK하이닉스는 이날 워크샵에서 인적자원개발(HRD), 반도체 및 사회문화 분야 전문가 초빙 강연,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내 구축될 상생협력관 운영 의견 청취 시간을 가졌다. 행사에는 65개 협력사 107명이 참석했다.

세뮤니티는 반도체(Semiconductor)와 커뮤니티(Community)의 합성어로 반도체 인재 육성 방안 모색을 위해 SK하이닉스와 협력사의 인사·교육담당자들이 만든 모임이다.

SK하이닉스는 세뮤니티 워크샵을 정기협의체로 발전시켜 향후 1조2200억원을 투자 예정인 반도체 상생 클러스터의 공유 인프라 프로그램 아이디어를 수렴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