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8 00시 기준
확진환자
13244 명
격리해제
11970 명
사망
285 명
검사진행
24012 명
23.1℃
맑음
미세먼지 35

김희애-김해숙, 위안부 소재 영화 '허스토리' 주연

  • [데일리안] 입력 2017.08.25 00:09
  • 수정 2017.08.25 00:15
  • 부수정 기자
배우 김희애와 김해숙이 영화 배우 김희애와 김해숙이 영화 '허스토리'(가제)에 출연한다.ⓒ데일리안 DB

배우 김희애와 김해숙이 영화 '허스토리'(가제)에 출연한다.

24일 배급사 뉴에 따르면 '허스토리'는 일본 정부를 상대로 벌인 수많은 법정투쟁 가운데 유일하게 일부 승소를 받아낸 판결인 '관부 재판'의 실화를 소재로 한다.

1992년부터 1998년까지 6년 동안 23회에 걸쳐 일본 시모노세키를 오가며 힘겨운 법정투쟁을 벌인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10명의 원고단과 이들의 승소를 위해 함께 싸웠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영화 '내 아내의 모든 것', '간신'을 만든 민규동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김희애는 정부의 도움 없이 자력으로 고군분투하는 원고단 단장 문정숙 역을, 김해숙은 아픈 사연을 숨긴 채 살아왔지만 끝내 일본 사법부에 맞서는 생존자 배정길 역을 각각 맡았다.

이유영은 문정숙과 함께 재판을 돕는 류선영을, 김선영은 문정숙의 친구를 각각 연기한다. 이들 외에 예수정, 문숙, 이용녀, 박정자 등 연기파 배우들이 합류했다.

2018년 개봉 예정.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