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6 00시 기준
확진환자
25955 명
격리해제
23905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0763 명
7.2℃
박무
미세먼지 55

신지, 무대공포증 3년간 칩거 "종민 오빠만 연락" 눈물

  • [데일리안] 입력 2016.06.22 08:31
  • 수정 2016.06.22 08:50
  • 스팟뉴스팀
신지 무대공포증 고백이 화제다. TV조선 방송 캡처.신지 무대공포증 고백이 화제다. TV조선 방송 캡처.

코요태의 신지가 김종민을 언급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신지는 21일 방송된 TV조선 '호박씨'에서 "코요태가 지금까지 있을 수 있었던 것은 다른 멤버들 덕분이다. 나 혼자 여자라고 굉장히 많이 맞춰주고 챙겨준다. 모든 게 다 내가 먼저다. 그게 너무 고맙다"며 김종민과 빽가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특히 "무대공포증으로 3년 동안 집에서 칩거 생활을 한 적이 있다. 유일하게 종민 오빠만이 연락을 주었다. 종민오빠는 '네가 그동안 코요태 지키느라 많이 고생해서 그런 것이다. 이제 내가 지킬테니 그동안 편하게 쉬어라. 네가 괜찮아질 때까지 기다리겠다'라며 묵묵히 옆을 지켜줬다"고 당시를 회상하며 울컥했다.

신지는 "수입이 없어 힘들 때도 종민 오빠는 아무것도 묻지 않고 돈을 보내 줬다. 그렇게 3년을 지내다가 종민 오빠 혼자 고생을 많이 하는 것 같아 다시 일어서려고 힘을 냈다"고 고백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