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9 00시 기준
확진환자
26271 명
격리해제
24168 명
사망
462 명
검사진행
26148 명
12.9℃
맑음
미세먼지 53

농협금융, 수해 극복을 위해 전사적 지원 나서

  • [데일리안] 입력 2020.08.14 08:27
  • 수정 2020.08.14 08:28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김인태(맨 오른쪽) 부사장 등 NH농협금융지주 임직원 봉사단이 13일 경기 파주 소재 딸기 농가에서 피해복구를 위한 비닐하우스 내 폐비닐 정리 작업을 하고 있다.ⓒNH농협금융지주김인태(맨 오른쪽) 부사장 등 NH농협금융지주 임직원 봉사단이 13일 경기 파주 소재 딸기 농가에서 피해복구를 위한 비닐하우스 내 폐비닐 정리 작업을 하고 있다.ⓒNH농협금융지주

NH농협금융지주는 김인태 부사장 등 임직원 봉사단 30여명이 지난 13일 발생한 폭우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 파주 소재 딸기 농가를 방문해 복구 작업 지원활동을 펼쳤다고 14일 밝혔다.


파주 지역은 지난 달 31일부터 집중호우가 내리기 시작해, 평균 497.8㎜ 강우량을 기록하는 등 계속된 비로 하우스 침수 등 영농 피해를 많이 입은 지역이다. 이날 김 부사장 등 임직원 봉사단은 빗물에 밀려든 토사 제거, 하우스 환경 정비, 폐비닐 정리 등의 복구 작업을 하며 농업인을 위로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아울러 농협금융은 은행, 생명보험, 손해보험, 증권 등 전 계열사와 함께 금융 지원, 일손 돕기 등 집중호우 피해 극복을 위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김 부사장은 "집중호우로 인해 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계신 현 상황이 매우 안타깝다"며 "농협금융 전 계열사가 합심해 피해를 극복하는데 필요한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