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9 00시 기준
확진환자
14598 명
격리해제
13642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6803 명
26.7℃
실 비
미세먼지 11

中 전문가 10명 중 6명 "미·중 신냉전 시작"

  • [데일리안] 입력 2020.07.09 20:58
  • 수정 2020.07.09 20:59
  • 이나영 기자 (ny4030@dailian.co.kr)

중국 전문가 10명 가운데 6명은 미국과 중국의 관계를 신냉전 상황으로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중국 인민대 충양금융연구원이 전문가 1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에서 응답자의 62%는 '미국이 중국을 겨냥해 신냉전을 벌이고 있다'고 답했다고 보도했다고 밝혔다.


미·중 양국의 군사적 충돌이 불가피하다는 응답도 27%에 달했으며, 응답자의 90%는 '중국은 미국의 신냉전 공세에 대처할 능력이 있다'고 답했다.


다만 응답자의 58%는 미·중 양국이 '투키디데스의 함정'에 빠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했다. 투키디데스의 함정은 급부상한 신흥 강대국이 기존 강대국 위주의 세력 판도를 뒤흔들면 양측이 무력충돌로 치닫게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