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6 17시 기준
1261 명
확진환자
12 명
사망자
20716 명
검사진행
24 명
격리해제
0.9℃
튼구름
미세먼지 7

오전 9시 출발 서울→부산 8시간…귀성 고속도로 혼잡 전망

  • [데일리안] 입력 2020.01.24 10:19
  • 수정 2020.01.24 10:19
  • 조인영 기자 (ciy8100@dailian.co.kr)

정체 오전 11∼12시 절정, 오후 7∼8시께 해소될 듯

설 연휴 첫날이자 토요일인 24일은 귀성인파가 몰리면서 전국 고속도로가 매우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자료 사진)ⓒ뉴시스설 연휴 첫날이자 토요일인 24일은 귀성인파가 몰리면서 전국 고속도로가 매우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자료 사진)ⓒ뉴시스

설 연휴 첫날이자 토요일인 24일은 귀성인파가 몰리면서 전국 고속도로가 매우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24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귀성 방향 고속도로가 붐비는 가운데 오전 11∼12시 정체가 절정에 이르렀다가 오후 7∼8시께 풀릴 것으로 전망했다.


오전 8시 기준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기흥 동탄∼남사 부근, 안성분기점 부근∼북천안, 천안휴게소∼남이분기점 등 합계 길이 82㎞ 구간에서 차들이 가다 서다를 반복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목포 방향 화성휴게소 부근, 서평택분기점 부근∼서해대교 부근, 통서천분기점 부근∼통군산 부근 등 합계 길이 55㎞ 구간에서 차량이 시속 40㎞ 미만으로 달리고 있다.


이날 오전 9시에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할 경우 전국 주요 도시까지 예상 소요 시간은 부산 8시간 10분, 광주 6시간 10분, 울산 7시간 50분, 대구 6시간 40분, 대전 3시간 50분, 강릉 4시간 20분이다.


이날 전국 예상 교통량은 461만대로,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46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33만대일 것으로 보인다.


도로공사는 "전국 교통량은 평소 토요일과 비슷하지만, 교통상황은 평소보다 매우 혼잡할 것"이라고 말했다.


귀경 방향 정체는 오전 8∼9시에 시작돼 오전 11∼12시에 절정에 이르렀다가 오후 5∼6시께 해소될 것이라고 도로공사는 전망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