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9 16시 기준
3150 명
확진환자
17 명
사망자
35182 명
검사진행
28 명
격리해제
7.9℃
맑음
미세먼지 26

사진 찍은 한국인에 돈 요구… 러시아 관광객 사기 주의보

  • [데일리안] 입력 2020.01.18 16:52
  • 수정 2020.01.18 16:53
  • 이은정 기자 (eu@dailian.co.kr)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사진을 찍는 한국인 관광객 등을 상대로 돈을 요구하는 신종 사기 사건이 발생했다. ⓒ한국인 유튜버가 올린 동영상 화면 캡처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사진을 찍는 한국인 관광객 등을 상대로 돈을 요구하는 신종 사기 사건이 발생했다. ⓒ한국인 유튜버가 올린 동영상 화면 캡처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사진을 찍는 한국인 관광객 등을 상대로 돈을 요구하는 신종 사기 사건이 발생했다.


18일 연합뉴스가 리아노보스티 통신 등 현지 언론 등을 인용해 러시아 경찰이 한국인 관광객에게 자신이 키우는 올빼미와 함께 사진을 찍게 한 뒤 돈을 요구한 20대 남성을 적발했다고 보도했다. 이 남성은 불법상행위 관련 규정 위반으로 최대 2000루블(3만7000원)의 벌금을 물을 수 있다고 리아노보스티는 전했다.


앞서 블라디보스토크에 관광하러 온 한 한국인 유튜버는 지난해 12월 '블라디보스토크 여행 중 신종 사기 수법에 당했다'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게재했다. 이 유튜버는 "한 남성이 별다른 말없이 자신의 부모님이 올빼미와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게 한 뒤 갑자기 태도를 바꾸더니 돈을 요구했다"면서 한국인 관광객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러시아 연해주는 최근 몇 년간 한국인에게 인기 있는 관광지로 급부상했다. 연해주 정부 홈페이지에 따르면 지난해 연해주를 찾은 한국인 관광객은 29만9696명으로 2018년(22만6859명)보다 32%나 증가했다.


이 지역에서는 외국인 관광객 관련 사건·사고도 늘어나는 추세다.


이에 러시아 내무부는 외국인 관광객을 보호하기 위해 내달부터 관광경찰대를 운영할 예정이다. 내무부 소속의 관광경찰대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안전관리와 상담 등의 업무를 맡는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