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이엘리야→송진우, 실검 장악할만한 매력 "최고"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08일 18:32:25
    '해투4' 이엘리야→송진우, 실검 장악할만한 매력 "최고"
    기사본문
    등록 : 2019-11-15 09:21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해투4' 이엘리야가 화제다. KBS2 방송 캡처.

    이엘리야를 비롯한 '해피투게더4' 화제의 스타들이 총출동해 '실검'(실시간 검색어)을 장악했다.

    14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실검꽃 필 무렵'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스페셜 MC 홍진경이 함께한 가운데 나왔다 하면 실검을 장악하는 화제의 스타들 이엘리야, 허정민, 정성호, 솔라, 송진우 그리고 깜짝 손님 양승원이 출연해 넘치는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얼굴에 웃음꽃을 피웠다.

    먼저 최근 드라마는 물론 예능까지 나오는 것마다 화제가 되는 배우 이엘리야는 4차원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함께 영화를 촬영한 허정민이 "이엘리야는 사람을 놀라게 하는 질문을 많이 한다"고 폭로할 정도.

    또한 이엘리야가 올해 서른 살이 된 기념으로 처음으로 스마트폰 메신저를 깔았다는 사실도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와 함께 보여준 취미 팝핀댄스는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그런가 하면 허정민은 소심한 성격을 고백하며 2년 동안 사귀었던 여자친구가 6개월 잠수를 탄 적이 있지만, 그 이유를 아직 모른다는 충격적인 일화를 꺼냈다. 이에 '해투4' 스튜디오는 순식간에 청문회장으로 변신 그에게 질문 세례가 쏟아져 웃음을 안겼다. 더불어 허정민은 어린이 기자 시절 만났던 댄스그룹 에다호 멤버 홍진경의 모습을 폭로하며 큰 웃음을 빵빵 터뜨렸다.

    방송 당일 마마무 정규 2집을 발매한 솔라는 지금까지와 차원이 다른 타이틀곡 'HIP'의 춤을 선보이며 주목받았다. 뿐만 아니라 개인 방송 채널을 개설해 한 달 1억 원까지 수입을 낸 사연과 마마무의 연습생 시절 다양한 일화들을 풀어놓으며 즐거움을 선사했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을 재미있게 만든 것은 정성호, 송진우 그리고 깜짝 손님 양승원의 성대모사 퍼레이드. 송진우는 장혁, VJ 특공대 성우, 윤주상, 선유용녀 등 다양한 인물의 목소리를 똑같이 따라 했다. 그중에서도 주문하는 순간 툭 튀어나오는 장혁의 성대모사 "장혁입니다~"는 치트기 급 웃음을 안겼다. 성대모사를 넘어 얼굴과 동작까지 복제한 이병헌의 건치 미소 따라잡기는 모두의 배꼽을 스틸했다.

    이처럼 자신만의 개성 넘치는 매력으로 '해투4'를 꽉 채운 이날의 스타들은 방송 직후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는 것은 물론, 시청자들로부터 "역대급으로 재미있었다", "이런 재주를 갖기까지 이들의 노력이 대단해 보인다", "오랜만에 제대로 웃었다" 등 호평을 받았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