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8 10시 기준
확진환자
10384 명
격리해제
6776 명
사망
200 명
검사진행
17858 명
12.1℃
맑음
미세먼지 47

LGU+, 갤럭시폴드 전용 분실·파손 보험 출시

  • [데일리안] 입력 2019.09.27 09:31
  • 수정 2019.09.27 09:32
  • 김은경 기자

분실·파손 보장 8900원…최대 240만원 보상

<@IMG1>
분실·파손 보장 8900원…최대 240만원 보상

LG유플러스는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5세대 이동통신(5G) 전용 분실·파손 보험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200만원을 초과하는 단말기에 적용 가능한 상품인 갤럭시폴드 5G 전용 분실·파손 보험은 월 이용료가 분실과 파손 모두 보장하는 상품 8900원, 파손을 보장하는 상품 2900원으로 구성됐다.

분실했을 때 새로운 갤럭시폴드 교체 비용은 240만원의 최대 보상금액 한도와 20%의 본인 부담금을 제공하며 36개월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에서 오는 10월 31일까지 갤럭시폴드를 ‘5G 슈퍼 플래티넘’, ‘5G 플래티넘’ 요금제로 가입하는 고객은 최대 월 3800원씩 24개월간 할인받을 수 있다.

휴대폰 분실·파손 보험은 휴대폰 구입 후 30일 이내 전국 LG유플러스 매장에서 가입 가능하며 휴대폰 구입 당일에는 고객센터에서도 가입할 수 있다.

정석주 LG유플러스 분실/파손고객케어 팀장은 “갤럭시폴드 5G 수리비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업계에서 가장 저렴한 월 이용료와 본인부담금으로 이용할 수 있는 전용 분실·파손 상품을 내놨다”며 “고객의 가계통신비를 줄일 수 있는 혜택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