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추석맞아 독거노인에 따뜻한 한 끼 대접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3일 11:19:06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추석맞아 독거노인에 따뜻한 한 끼 대접
    ‘냉부’ 유현수 셰프‧오정연 아나운서, 재능기부로 함께하며 사랑나눔 동참
    기사본문
    등록 : 2019-09-10 12:00
    김희정 기자(hjkim0510@dailian.co.kr)
    ‘냉부’ 유현수 셰프‧오정연 아나운서, 재능기부로 함께하며 사랑나눔 동참

    ▲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와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사장 김영래)은 10일 유현수 셰프와 함께 독거 어르신 무료요양시설인 쟌쥬강의 집(시설장 그레이스 수녀)에 찾아가 따뜻한 한 끼 봉사활동을 실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냉장고를 부탁해’, ‘쿡가대표’ 등 유명 요리프로그램에 출연하여 대중에게 친숙한 유 셰프가 한식 메뉴 10가지를 직접 조리했고, 김기문 회장과 김영래 이사장 등이 겉절이를 직접 만들어 대접했다.

    또한 김원길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 부이사장과 이사로 활동하는 오정연 아나운서, 중소기업 연합봉사단이 배식을 도왔으며, 식사 후에도 말벗봉사와 어르신의 생활시설을 정리정돈 하는 등 적극적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김기문 회장은 “조금만 관심을 가지면 아직도 우리 주위에 사랑과 온정의 손길이 필요한 곳이 많다는 것을 알 수 있다”며 “중소기업계 지원이 필요한 이웃에 전달될 수 있도록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 마중물 역할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기중앙회와 중기사랑나눔재단은 전통시장 활성화, 중소기업 자녀 장학금 지원, 중소기업 임직원 연합봉사단 운영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이번 추석을 맞아 전국 각지 복지시설 76여 곳에 1억원을 지원했다.[데일리안 = 김희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