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31 10시 기준
확진환자
9786 명
격리해제
5408 명
사망
162 명
검사진행
16892 명
9.1℃
구름조금
미세먼지 77

조국 임명반대 49% 찬성 37%…두 자릿수 격차

  • [데일리안] 입력 2019.09.08 16:12
  • 수정 2019.09.08 17:25
  • 정도원 기자

"조국 인사청문회서 의혹 해소되지 않았다" 59%

"조국 장관되면 검찰 수사 공정치 않을 것" 49%

"조국 인사청문회서 의혹 해소되지 않았다" 59%
"조국 장관되면 검찰 수사 공정치 않을 것" 49%


<@IMG1>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회가 끝난 뒤, 조 후보자 법무장관 임명에 대한 반대 여론이 찬성 여론을 두 자릿수 격차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리서치가 KBS '일요진단 라이브'의 의뢰로 인사청문회 및 조 후보자의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사문서위조 혐의 기소 이튿날인 7일 하루 동안 설문한 결과에 따르면, 조 후보자의 법무장관 임명에 반대한다는 응답이 49%로 찬성(37%)을 12%p 격차로 앞섰다. "모르겠다"는 응답은 14%였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에서 실시한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로 본인과 일가를 둘러싼 의혹이 해소됐느냐는 질문에는 국민 과반을 훌쩍 넘는 59%가 "의혹이 해소되지 않았다"고 답했다. "해소됐다"는 응답은 33%에 그쳤으며, "모르겠다"는 8%였다.

조 후보자가 법무장관에 임명될 경우, 배우자 정 교수 등 조 후보자 관련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가 공정하게 이뤄질 수 있겠느냐는 질문에는 국민 49%가 "공정하지 않을 것"이라고 우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정할 것"이라는 응답은 36%였으며, "모르겠다"는 15%였다.

이 조사는 한국리서치가 조 후보자의 인사청문회 이튿날인 7일 하루 동안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003명을 대상으로 설문했으며,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IMG2>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