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델루나' 이지은 "여진구는 복덩이"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2일 14:39:39
    '호텔 델루나' 이지은 "여진구는 복덩이"
    기사본문
    등록 : 2019-07-08 15:08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배우 이지은(아이유), 여진구가 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열린 tvN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배우 이지은과 여진구가 tvN 새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를 통해 호흡한 소감을 밝혔다.

    8일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열린 '호텔 델루나' 제작발표회에서 이지은은 "여진구 씨가 캐스팅됐다는 소식을 듣고 정말 든든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처음 만났을 때 진구 씨가 준비를 잘해온 모습에 자극이 됐다. 감독님이 '찬성이(여진구)가 복덩이'라고 했는데 이 말에 동의한다. 진구 씨의 에너지에 기분이 좋아지고 힘이 난다"고 웃었다.

    여진구는 "'왕이 된 남자' 촬영하다 이 드라마 대본을 받아서 급하게 준비했다"며 "이지은 씨가 만월 역에 몰입해서 호흡은 걱정하지 않았다"고 화답했다.

    오충환 감독은 "주인공 장만월은 화려하면서도 짠한 인물인데, 이지은과 잘 어울려 보였다. 여진구도 캐릭터와 잘 부합한다"며 "여진구 씨와 이지은 씨의 궁합이케미가 참 좋아서 촬영하는 내내 행복했다"고 미소 지었다.

    이지은 여진구 주연의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가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괴팍한 사장과 함께 호텔을 운영하며 생기는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다.

    13일 오후 9시 첫 방송.[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