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관방장관 강제징용 관련 "韓 제안, 절대 받아들일 수 없어"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2일 08:03:13
    日관방장관 강제징용 관련 "韓 제안, 절대 받아들일 수 없어"
    한국, 양국 기업 출연 제안⋯일본, 한국 측 제안 일축
    기사본문
    등록 : 2019-06-20 19:14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일본 정부가 강제징용 배상판결과 관련해 한국 정부가 전날 제안한 해법에 대해 거부감을 나타냈다. 한국 정부는 양 국가의 기업의 자발적 출연으로 재원을 마련해 위자료를 지급하자고 제안했다.

    20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한국 정부가 내놓은 출연 방식에 대해 "절대로 받아들일 수 없다"고 기자회견에서 밝혔다.

    스가 장관은 "(이 방안은) 한국의 국제법 위반 상태를 시정하는 것이 아니어서 문제 해결책이 될 수 없다"고 선을 그었다.

    그는 또 "일본 정부는 한·일 청구권협정에 근거해 한국 측에 중재위원회 개최를 요구하고 있다"며 "협정상 의무에 따라 중재에 응할 것을 요구하는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고 주장했다.

    앞서 고노 다로(河野太郞) 외무상은 한국 측 제안에 대해 전날 "국제법 위반 상황이 계속되는 것이므로 일본으로선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씀드렸다"고 기자들에게 밝혔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