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메이저리그 출신 우완투수 루친스키 영입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2일 21:02:59
    NC, 메이저리그 출신 우완투수 루친스키 영입
    총 100만달러에 계약
    기사본문
    등록 : 2018-11-30 10:35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NC 다이노스는 새 외국인 투수로 메이저리그 출신 드류 루친스키와 계약했다. ⓒ 게티이미지

    NC 다이노스는 새 외국인 투수로 메이저리그 출신 드류 루친스키와 계약했다고 30일 밝혔다.

    계약 조건은 계약금 20만 달러, 연봉 60만 달러, 옵션 20만 달러로 총 100만달러 규모다.

    올해 30세인 루친스키는 188cm, 86kg의 체격을 가진 오른손 정통파 투수다. 평균 구속 148km의 직구와 커터, 스플리터, 슬라이더, 체인지업 등 다양한 구종을 고루 던진다.

    오하이오 주립대를 졸업하고 2011년 프로에 뛰어든 루친스키는 2014년 7월 LA 에인절스 소속으로 빅리그에 데뷔했다.

    그는 마이너리그에서 꾸준히 선발 수업을 받아오다 지난해부터 메이저리그에서 롱 릴리프로 활약했다. 올해 마이애미 말린스에서는 중간계투로 4승 2패, 평균자책점 4.33을 기록한 뒤 시즌을 마치고 FA 자격을 얻었다.

    NC 김종문 단장은 “매년 구속이 오르고 있고, 제구와 경기운영 등도 안정감을 더해가고 있는 선수”라고 말했다.

    한편, 루친스키는 내년 2월 애리조나 투산에서 시작하는 팀 훈련에 참가할 예정이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