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2018] LG전자 "V40씽큐, 게이머들 시선 사로잡아“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07일 19:04:21
    [지스타2018] LG전자 "V40씽큐, 게이머들 시선 사로잡아“
    전년 대비 체험존 규모 2배 이상 늘려
    넥슨, 올해 ‘최고의 게이밍 스마트폰’에 선정
    기사본문
    등록 : 2018-11-18 10:00
    이호연 기자(mico911@dailian.co.kr)
    ▲ 넥슨 부스를 방문한 관람객들이 'V40씽큐'로 게임을 즐기고 있다. ⓒ LG전자

    전년 대비 체험존 규모 2배 이상 늘려
    넥슨, 올해 ‘최고의 게이밍 스마트폰’에 선정


    LG전자는 프리미엄 스마트폰 ‘V40씽큐(ThinQ)’가 국내최대게임축제 ‘지스타(G-STAR) 2018’에서 모바일게이머들의눈과 귀를 사로잡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 15일부터 나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고 있는 지스타 2018의 넥슨 부스 내에 V40씽큐 160대와 G7씽큐 295대를 설치한 대형 체험존을 마련했다. 특히 높은 완성도와 강력한 성능을 갖춘 LG 프리미엄 스마트폰에 대한 게이머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체험존 규모를 지난해보다 2배 더 키웠다.

    넥슨은 V40씽큐를 올해 ‘최고의 게이밍 스마트폰’으로 선정했다. 관람객은 체험존에서 넥슨이 새롭게 선보이는 모바일 게임 ‘바람의나라: 연’과 ‘마비노기 모바일’ 등을 V40씽큐로 체험해 볼 수 있다.

    V40씽큐는 얇은 두께와 가벼운 무게, 선명한 디스플레이, 풍부한 저음 등 게임에 최적화된 디자인과 성능으로 관람객들의 호평을 끌어냈다.

    V40씽큐의 무게와 두께는 각각 169g에 7.7mm로 6.4 인치 이상 대화면 스마트폰 중 가장 얇고 가벼워 오랫동안 게임을 즐기기에도 부담이 없다. 제품 후면의 강화유리 표면은 나노미터 단위로 미세하게 깎아 실크처럼 부드러운 느낌을 주며 손에 쥐는 맛까지 더한다.

    6.4인치 올레드 풀비전은 QHD+(3,120X1,440) 해상도로 약 450만 개의 화소가 생생한 화질을 구현한다. 특히 새롭게 적용한 화질엔진은 보다 자연스럽고 생동감 넘치는 색감을 보여준다.

    기존 스마트폰 대비 저음이 두 배 이상 풍부한 붐박스 스피커는 제품 상단 수신부 역할을 하는 리시버를 스피커처럼 활용해 사운드의 입체감을 한층 높였다. 하이파이 쿼드 DAC 기반의 고해상도 오디오는 영국 명품 오디오 업체 메리디안과의 협업으로 이어폰을 귀에 꽂으면 박진감과 몰입감을 더한다.

    안병덕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V40씽큐는 스피드, 디스플레이, 사운드에 이르기까지 최고의 성능은 물론 놀랍도록 가벼워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라며 “V40씽큐는 게임을 좋아하는 고객들이 빠르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최적의 게임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데일리안 = 이호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