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2 10시 기준
확진환자
9976 명
격리해제
5828 명
사망
169 명
검사진행
17885 명
4.7℃
맑음
미세먼지 38

김혜은 담배 중독 막은 조진웅 "그러다 평생 피워"

  • [데일리안] 입력 2018.10.12 11:09
  • 수정 2018.10.12 11:09
  • 스팟뉴스팀

<@IMG1>
배우 김혜은이 영화 촬영 이후 담배 중독에 빠진 경험을 털어놨다.

김혜은은 11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인생술집'에서 영화 '범죄와의 도시'를 촬영하며 담배를 배운 사실을 전했다.

김혜은은 "'범죄와의 전쟁' 속 여사장 역할을 맡기 위해 담배를 배웠다"며 "실제 그 여사장 역처럼 생활하신 분께 찾아가 직접 레슨도 받고, 담배도 배웠다"고 말했다.

김혜은은 "그 언니 이야기를 듣고 계속 같이 있다 보니 저도 그렇게 변해가더라. 처음엔 흉내만 내면 된다고 생각했는데 그게 잘 안됐다"며 "영화가 끝난 후 담배에 지배당했다"고 털어놨다.

김혜은의 담배 중독을 막은 건 조진웅의 따끔한 충고였다.

김혜은은 "회식하거나 술을 마시면 자꾸 (담배가) 당기더라"며 "한번은 회식 때 담배를 찾는데, 동료 배우 조진웅 씨가 '누나, 그만. 지금 피우면 평생 피워야 돼'라고 하더라. 그때부터 끊었다. 참 무섭더라"고 설명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