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광동제약 압수수색…'광고 리베이트' 의혹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4일 16:00:30
    검찰, 광동제약 압수수색…'광고 리베이트' 의혹
    기사본문
    등록 : 2018-09-11 18:17
    손현진 기자(sonson@dailian.co.kr)
    ▲ 광동제약. ⓒ데일리안DB

    검찰이 제약업체 광동제약의 광고비 집행과 관련한 불법 리베이트 정황을 포착하고 11일 이 회사 본사를 압수수색했다.

    관련업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송경호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서초동 광동제약 본사에 수사진을 보내 광고 집행 관련 회계 장부 등 문서와 하드디스크 파일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광동제약이 특정 광고대행사에 일감을 주고 수억원대 금품을 뒷돈 형태로 되돌려 받은 정황을 파악하고 비자금 조성 목적이 아닌지 등을 수사하고 있다.

    또 검찰은 회사 고위층이 업체 선정과 리베이트 수수에 관여했을 개연성이 크다고 보고, 확보한 증거물을 분석하는 한편 임직원을 상대로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다.[데일리안 = 손현진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