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비치 클렌징폼, 올해 누적 판매 100만개 돌파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8일 00:01:34
    비디비치 클렌징폼, 올해 누적 판매 100만개 돌파
    올해 1월~8월까지 판매량 100만개 돌파, 연말까지 200만개 판매 목표
    기사본문
    등록 : 2018-09-11 09:44
    손현진 기자(sonson@dailian.co.kr)
    ▲ 비디비치 '페이스 클리어 퍼펙트 클렌징 폼'.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의 프리미엄 코스메틱 브랜드 비디비치(VIDIVICI)는 페이스 클리어 퍼펙트 클렌징 폼이 올 1월부터 8월까지 누적 판매량 100만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2016년 6월 출시된 이 제품은 올해 판매량이 폭증하면서 비디비치 제품 중에서는 처음으로 연 판매량 100만개를 돌파했다. 하루에 4115개, 1분에 3개씩 판매된 셈이다. 비디비치는 연말까지 200만개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페이스 클리어 퍼펙트 클렌징 폼은 비디비치가 제품 기획단계부터 철저하게 중국 시장을 분석해 내놓은 제품이다. 중국에서 세안제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프리미엄 화장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는 데 맞춰 품질과 패키지는 해외 럭셔리 브랜드 수준으로 올리고, 가격은 럭셔리 브랜드의 절반 수준으로 책정했다.

    또한 중국 고객이 선호하는 크림타입 제형으로 지성, 건성, 민감성 등 모든 피부 타입에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이 제품은 화학성 계면활성제 대신 천연 유래 세정성분을 사용해 피부에 자극 없이 노폐물을 제거해주며, 40여가지의 천연 유래 보습성분이 세안 후에도 건조하거나 당김 없이 촉촉한 피부로 가꿔준다.

    페이스 클리어 퍼펙트 클렌징 폼은 지난해부터 중국 고객들 사이에서 모찌 같이 탱탱하고 촉촉한 피부를 만들어 주는 ‘모찌 세안제’라는 애칭으로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고, 그 결과 지난해 3만개에 불과했던 판매량이 올해 약 8개월 만에 100만개 판매를 넘어선 것이다.

    비디비치는 판매량 증가에 대비해 올해 3월 기존 월 10만개 생산 체제에서 월 60만개 생산 체제로 생산 공정을 개선해 품절 사태 없이 제품을 공급했다. 올해 10월 말부터는 월 100만개까지 클렌징 폼을 생산할 수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비디비치 관계자는 “프리미엄 브랜드를 선호하는 중국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해 제품을 개발한 전략이 적중했다”면서 “비디비치가 중국 고객들 사이에서 해외 럭셔리 브랜드에 뒤지지 않는 품질을 갖고 있다고 입소문이 난 만큼 앞으로 다른 제품들도 밀리언셀러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손현진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