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 2018]하만, 라이프스타일 오디오 제품 선봬...유럽 공략 강화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19일 00:11:13
    [IFA 2018]하만, 라이프스타일 오디오 제품 선봬...유럽 공략 강화
    600평 규모 전시부스 마련...포터블 오디오 등 다양한 제품 전시
    기사본문
    등록 : 2018-09-01 10:12
    이홍석 기자(redstone@dailian.co.kr)
    ▲ 하만 관계자들이 독일 베를린 라디오 타워 풍크투름 전시장에 마련된 전시 부스에서 오디오 제품들을 설명하고 있다.ⓒ삼성전자
    600평 규모 전시부스 마련...포터블 오디오 등 다양한 제품 전시

    미국 전장·오디오 전문기업 하만(HARMAN)이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섰다.

    하만은 31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한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18'에서 라디오 타워 풍크투름(Funkturm) 전시장에 약 2000제곱미터(약 600평) 규모의 전시부스를 마련하고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오디오 제품들을 선보였다.

    하만은 전시장을 ‘커넥티트 익스피리언스를 디자인하다(Designing Connected Experience)’라는 주제로 ▲포터블 오디오 ▲커넥티드 홈 ▲헤드폰 ▲애프터 마켓용 카오디오분야로 구성해 제품들을 전시했다.

    하만은 이번 전시회에서 뛰어난 음질에 실내공간 어디에나 어울릴 수 있는 디자인을 갖추고 구글 어시스턴트를 탑재한 홈오디어 스피커인 하만카돈 ‘사이테이션(Citation)’ 시리즈를 선보였다.

    또 멀티빔(MultiBeamTM) 기술을 적용해 추가 스피커 설치 없이도 서라운드 경험을 제공하는 사운드바인 하만카돈 ‘인챈트(Enchant)’ 시리즈도 공개했다.

    이와함께 최고 수준의 음질에 노이즈캔슬링 기술을 적용한 ‘AKG N700NC’를 포함해 음악애호가들이나 전문가들이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는 AKG의 새로운 무선 헤드폰 4종도 선보였다.

    이 외에도 JBL ‘차지(Charge) 4’ 등 지속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는 JBL 포터블 스피커, 구글 어시스턴트를 탑재한 JBL ‘링크(Link)’ 시리즈,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인 언더아머와 협력해 스포츠 활동에 최적화된 이어폰 등도 선보였다.

    마이클 마우저 하만 라이프스타일 오디오 부문장(부사장)은 “하만은 항상 소비자들에게 더 좋은 오디오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고민하고 있다”며 “이번에 선보인 오디오 제품을 통해 소비자들이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3월 지분 100%를 사들여 하만을 인수한 뒤 스마트폰과 TV 등은 물론, 사물인터넷(IoT) 제품과 서비스 등 IT기기 전반에 하만의 축적된 음향기술을 적용해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8월 '삼성-하만카돈' 브랜드로는 처음으로 플래그십 사운드바 'HW-N950'를 출시했다.

    또 갤럭시S8 시리즈부터 최근 출시된 갤럭시노트9등 프리미엄 스마트폰에 특화된 AKG 이어폰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이번 지난달 초 선보인 노트9은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인 AKG의 기술로 완성한 스테레오 스피커를 적용했다.

    이 외에도 삼성전자는 ‘시네마 LED’스크린과 하만 JBL의 극장용 사운드 시스템을 롯데시네마에 적용하는 등 기술 협력을 진행해 왔으며 스위스와 미국 등 글로벌 상영관으로 확대, 적용하고 있다.

    하만은 커넥티드카용 인포테인먼트·텔레매틱스·오디오 시스템 등의 분야에서 글로벌 선두 기업으로 JBL·하만카돈·AKG·마크레빈슨·렉시콘 등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포르쉐·벤츠·BMW·제네시스 등 전세계 고급차량 브랜드 등이 하만의 시스템을 탑재하고 있다.

    한편 하만은 올해 진행된 iF어워즈, EISA 어워즈 등 권위있는 디자인 어워즈에서 총 53개의 상을 받았고 이를 포함해 지난 6년동안 약 190개의 제품이 총 300여개의 상을 수상했다.[베를린(독일)=데일리안 이홍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