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택 “동성애 ‘옹호’ 김명수 후보…집착하지 말라”

최종편집시간 : 2017년 09월 21일 10:19:43
정우택 “동성애 ‘옹호’ 김명수 후보…집착하지 말라”
"국제인권법연구회 학술대회서 동성애 차별금지법 요구"
기사본문
등록 : 2017-09-14 10:01
황정민 기자(freedom@dailian.co.kr)
▲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4일 “동성애를 옹호하는 등 국민 법 상식과 어긋나는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 의식에 대해 심각성을 제기한다”고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김 후보는 지난 2012년 국제인권법연구회 회장을 역임하면서 한국 성 소수자 인권을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했다”며 “발제자들은 동성애 차별금지법 제정과 군대 내 동성애 처벌법 폐지를 요구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김 후보는 대법원장이 되면 군대 내 동성애를 옹호하는 대법관과 헌법재판관을 지명할 가능성이 높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는 더 이상 김 후보자에 집착해선 안된다”며 “대통령의 인식전환과 책임있는 조치를 촉구한다”고 밝혔다.[데일리안 = 황정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