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적' 시청률 2위?…'시청자를 훔친 도적'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26일 09:01:42
    '역적' 시청률 2위?…'시청자를 훔친 도적'
    기사본문
    등록 : 2017-01-31 08:37
    김명신 기자(sini@dailian.co.kr)
    ▲ MBC 새 월화드라마 ‘역적’이 순항을 예고했다. MBC 역적 캡처

    MBC 새 월화드라마 ‘역적’이 순항을 예고했다. 시청률 2위로 산뜻한 출발을 알린 것.

    시청률조사회사 TNMS에 따르면 지난 30일 첫 방송된 ‘역적’은 8.3%(전국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동시간대 2위. SBS ‘피고인’이 12.8%로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역적'은 전작들과 비교해 2배 이상의 시청률로, 앞으로의 새로운 기록에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특히 이날 첫방송에서 아모개로 출연한 김상중의 애틋한 부성애와 아들 홍길동(윤균상)의 아역 이로운의 아기장수로서의 면모 등 흥미진진하면서도 뭉클한 이야기가 몰입도를 높이면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