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연 “결혼생활 중 대시? 남편 무시한 행동 화났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3일 04:35:35
    김지연 “결혼생활 중 대시? 남편 무시한 행동 화났다”
    기사본문
    등록 : 2013-07-28 00:05
    선영욱 넷포터
    ▲ 김지연이 결혼생활 중 대시한 남자가 있었다고 고백했다. ⓒ JTBC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김지연이 결혼생활 중 자신에게 대시한 남자가 있었다고 고백해 화제다.

    최근 이혼의 아픔을 겪은 김지연은 최근 진행된 JTBC ‘미스코리아 비밀의 화원’ 녹화에서 “결혼 생활 중임에도 접근해온 선배가 있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김지연은 “남편이 있는데도 접근한 건 분명 순수한 의도가 아니다”며 “남편을 무시한 행동 같아서 정말 화가 났다”고 솔직한 속내를 밝혔다.

    또 김지연은 자신에겐 민감한 주제를 다룬 이날 방송에서도 솔직하고 적극적인 자세로 녹화에 임해 현장에 자리한 스태프들을 편안하게 해줬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미스코리아를 둘러싼 숨겨진 이야기가 대거 공개될 예정이다. 방송은 28일 오후 11시다.[데일리안 = 선영욱 넷포터]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