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5 00시 기준
확진환자
15039 명
격리해제
13901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21618 명
25.4℃
온흐림
미세먼지 19
지역 · 9년 전

직장인 62%, “명절 후유증 겪고있다”

직장인 10명 중 6명은 설 연휴 이후 명절 후유증을 겪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10일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이정근)이 자사회원인 직장인 668명을 대상으로 ‘명절 후유증 여부’에 대해서 조사한 결과, 62.1%가 ‘겪고 있다’라고 답했다.

특히 이번 설 연휴가 길어서 후유증이 더 심해졌다는 응답자는 절반이 넘는 51.3%였다.

후유증을 겪는 이유로는 ‘규칙적인 생활리듬이 깨졌기 때문에’(65.8%,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다. 이외에도 ‘수면부족 때문에’(26%), ‘과도한 지출 때문에’(24.3%), ‘과식 때문에’(21.4%), ‘과도한 음주 때문에’(14%), ‘교통체증 때문에’(10.4%), ‘가사 노동 때문에’(10.1%) 등이 있었다.

후유증 증상으로는 ‘극심한 피로감’(56.4%, 복수응답)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체중 증가’(31.3%), ‘잦은 졸음’(30.8%), ‘업무 의욕 저하’(26.7%), ‘불면증 등 수면장애’(25.5%), ‘금전 부족’(21.7%), ‘두통, 어지러움’(21.4%), ‘관절 및 근육 통증’(21.2%), ‘몸살’(16.4%), ‘허리 통증’(15.9%)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런 명절 후유증은 평균 5일 정도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었다. 자세히 살펴보면, ‘3일 이하’(56.4%), ‘7일’(22.4%), ‘5일’(9.4%) 등의 순으로 ‘한 달 이상’은 3.6%였다.

현재 후유증을 극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응답자는 90.4%였다. 극복 방법으로는 ‘충분한 수면’(65.1%, 복수응답)을 첫 번째로 꼽았고, ‘휴식’(56.5%)이 바로 뒤를 이었다.

이밖에 ‘긍정적인 마인드 컨트롤’(28.3%), ‘업무 등 평소 생활에 집중’(22.7%), ‘취미 생활’(16.8%), ‘비타민 등 건강식품 섭취’(14.7%), ‘친구, 지인 등 만남’(13.3%)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사람인의 임민욱 팀장은 “긴 연휴로 인해 업무 집중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직장인들이 많다”라며 “후유증 증상은 방치하면 악화될 수 있는 만큼, 충분한 휴식과 가벼운 운동 등을 통해 빠른 시간 내에 평소 생활리듬을 찾으려는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데일리안 대구경북 = 김종렬 기자]
연예일반 · 9년 전

박현빈, 일본 NHK 방송 통해 화려한 첫 데뷔전

´트로트왕자´박현빈이 NHK를 통해 일본 데뷔 첫 무대를 가졌다.
한류활동에 본격 시동을 건 박현빈은 9일 일본의 NHK <웨스트 윈드(West Wind)> 프로그램에 출연해 오는 4월 일본 데뷔 음반으로 발표 예정인 ‘샤방샤방’의 일본어 버전을 불렀다. 이날 녹화된 프로그램은 오는 25일 방송될 예정. 일본 진출에 나선 이후 일본 방송에서 노래를 부른 것은 이번이 최초로 데뷔 무대를 일본 국영TV인 NHK를 통해 갖게 된 셈이다.

<웨스트 윈드>는 일본 유명 개그맨들이 MC를 보고 가수들이 출연해 노래와 토크를 전하는 프로그램. 박현빈은 지난 해 빅히트 가수였던 우에무라 카나 등과 함께 이날 게스트로 초대됐다. ‘샤방샤방’ 일본어 버전으로 노래를 부른 데 이어 토크 시간에는 통역과 함께 했지만 최근 익히고 있는 일본어로 종종 답을 해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날 박현빈이 ‘샤방샤방’을 부를 때 객석에서는 ‘현빈 오빠 파이팅’이라는 한국어 응원 소리와 박현빈의 이름이 적힌 플래카드를 들고 있는 일본인 팬들이 눈에 띄기도 했다. 아직 공식 데뷔를 하지 않은 상황이지만 벌써부터 팬층이 형성되어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박현빈은 지난해 10월 일본 최대 한류 매니지먼트사인 ㈜어빙과 계약을 맺고 본격적인 일본 진출 준비에 들어갔다. 류시원, 권상우, 정우성 등의 일본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는 어빙에 이어 음반 유통 역시 일본 최대 음반사인 소니 뮤직이 가세하는 등 강력한 지원을 받으며 일본 시장 공략을 시작했다.

오는 4월 데뷔 음반 발표에 앞서 2월 일본 최대 음악 축제 ‘엔카 마츠리’에 출연이 결정되는 등 한국 최고 트로트 가수에게 걸맞은 높은 관심을 일본 내에서 이끌어 내고 있다.

‘엔카 마츠리’는 일본 5개 도시를 돌면서 진행되고 일본 엔카의 제왕인 이츠키 히로시를 비롯, 일본 내 엔카 톱가수들이 총출동하는 초대형 이벤트로 공식 데뷔하지 않은 가수가 출연하는 경우는 박현빈 외에 전례를 찾기 힘들다.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