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SKT, ICT체험관 ‘티움’ 유튜브 라이브 투어 시작


입력 2021.04.26 09:12 수정 2021.04.26 09:13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2051년 미래도시 배경으로 첨단 ICT 체험

SK텔레콤이 26일 자사 ICT체험관 ‘티움(T.um)’ 유튜브 라이브 투어를 시작했다. 사진은 도슨트가 해당 투어를 진행하는 모습.ⓒSK텔레콤SK텔레콤이 26일 자사 ICT체험관 ‘티움(T.um)’ 유튜브 라이브 투어를 시작했다. 사진은 도슨트가 해당 투어를 진행하는 모습.ⓒSK텔레콤

SK텔레콤은 26일 자사 정보통신기술(ICT)체험관 ‘티움(T.um)’을 보다 많은 사람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티움 유튜브 라이브 투어’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관람객은 약 30분간 실시간 중계 영상을 통해 2051년 미래도시를 배경으로 구현된 초고속 네트워크와 인공지능(AI) 등을 이용해 우주와 지구 환경을 모니터링할 수 있다. 드론과 증강현실(AR) 등을 통한 조난자 구조, 원격 홀로그램 회의 등 미래 ICT 기술을 체험할 수 있다.


우주로 단숨에 이동할 수 있는 ‘하이퍼루프’와 비행셔틀 등 미래형 이동수단 탑승, 3차원(3D) 메티컬 프린터와 감각통신 등을 활용한 원격 수술 체험 등을 랜선으로 제공한다.


관람객은 티움 스토리와 관련 기술에 대한 전문 지식을 보유한 2명의 도슨트와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투어를 즐길 수 있다. 궁금한 점을 댓글이나 대화창을 통해 문의하면 도슨트가 답변을 해주는 방식이다.


관람을 원하는 고객은 티움 홈페이지에서 예약하면 된다. 홈페이지 내 예약 페이지에 들어가 관람을 원하는 날짜와 시간, 유튜브 혹은 현장 등 관람 방식을 선택 후 예약을 완료하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송광현 SK텔레콤 디지털커뮤니케이션실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 보다 많은 사람에게 생생한 ICT 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미래 ICT의 비전을 제시하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0 / 150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