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7 00시 기준
확진환자
26043 명
격리해제
23981 명
사망
460 명
검사진행
23003 명
19.4℃
맑음
미세먼지 95

신현준, 프로포폴 불법투약 고발장 반려…“명예훼손 책임 물을 것”

  • [데일리안] 입력 2020.08.12 12:14
  • 수정 2020.08.12 12:15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HJ필름ⓒHJ필름

배우 신현준의 프로포폴 불법투약 혐의 고발장이 반려됐다.


신현준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평안은 12일 “강남경찰서는 (프로포폴 불법투약 관련)신현준에게 어떠한 불법 사실도 발견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수사를 진행하지 않고 7월 27일 해당 고발장을 반려하는 처분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앞서 신현준의 전 매니저 김모씨는 신현준의 프로포폴 불법투약 혐의를 주장하며 강남경찰서에 고발장을 제출한 바 있다.


또 신현준의 법률대리인은 “신현준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행위에 대하여는 이미 고소장을 제출했으며 그에 상응하는 법적인 처벌과 책임을 묻기 위해 계속 단호하게 대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래는 신현준 측 공식입장 전문.


배우 신현준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평안입니다.


김모씨는 지난 2020. 7.13. 배우 신현준의 '프로포폴 불법투약 혐의'가 있다며 강남경찰서에 고발장을 제출하였고, 그 사실을 언론에 그대로 제보하여 다음 날부터 여러 매체들에서 보도되도록 하였습니다.


그러나 강남경찰서는 김모씨의 위 고발과 관련하여 배우 신현준에게 어떠한 불법 사실도 발견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수사를 진행하지 않고 2020. 7. 27. 해당 고발장을 반려하는 처분을 한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배우 신현준이 마치 프로포폴을 불법적으로 투약한 것처럼 허위의 사실을 함부로 폭로하고 언론에 보도되도록 하여 배우 신현준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행위에 대하여는 이미 고소장을 제출하였으며 그에 상응하는 법적인 처벌과 책임을 묻기 위해 계속 단호하게 대처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