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0 00시 기준
확진환자
25333 명
격리해제
23466 명
사망
447 명
검사진행
19379 명
10.4℃
실 비
미세먼지 50

K리그, 선수단 전원 2차 코로나19 전수검사 실시

  • [데일리안] 입력 2020.08.05 13:31
  • 수정 2020.08.05 13:32
  • 김윤일 기자 (eunice@dailian.co.kr)

지난 4월 코로나19 1차 검사에 나선 충남아산 김원석. ⓒ 프로축구연맹지난 4월 코로나19 1차 검사에 나선 충남아산 김원석. ⓒ 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이 K리그 선수단 전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검사를 실시한다. 지난 5월 시즌 개막을 앞두고 전수검사를 실시한 데 이은 2차 전수검사다.


7월 추가 등록 기간 이후 구단마다 선수단의 변화가 있었다. 이에 연맹은 2차 전수검사를 실시하여 모든 선수들이 안전한 상태에서 경기에 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로 했다. 검사 대상자는 총 1,139명으로, 선수, 코칭스태프 및 팀스태프, 심판, 경기감독관 등이 이에 해당된다.


각 구단은 지역 내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실시하여 오는 14일까지 그 결과를 연맹에 제출해야 한다. 1차 검사와 마찬가지로 소요비용은 연맹이 전액 부담한다.


지난 5월 1차 전수검사에서는 검사 대상자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은 바 있으며, 이후 K리그는 철저한 방역 시스템을 구축하고 안전한 상태에서 리그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8월 1일부터는 경기장 수용인원의 10% 이내 범위에서 관중 입장이 허용되고 있다.


연맹과 각 구단의 방역 수칙 준수와 관중들의 성숙한 관람문화가 더해져 원활한 유관중 경기가 진행 중이다. 앞으로도 연맹과 각 구단은 안전한 리그 운영을 최우선 목표로 두고 철저한 방역 수칙 이행을 지속할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