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0 00시 기준
확진환자
22975 명
격리해제
20158 명
사망
383 명
검사진행
24274 명
24.8℃
맑음
미세먼지 15

롯데, 충북지역 이재민에 구호물품 긴급지원

  • [데일리안] 입력 2020.08.03 21:26
  • 수정 2020.08.03 21:26
  • 최승근 기자 (csk3480@dailian.co.kr)

컵라면 및 즉석밥, 조미김 등 반찬류 9000개 구호물품, 전달

롯데는 충북지역 세븐일레븐 물류센터를 통해 3일 오전 컵라면과 즉석밥, 즉석식품류 총 9000개(각 3000개)를 긴급 지원했다. 사진은 2019년 10월 태풍 피해지역 긴급지원 차량의 모습.ⓒ롯데쇼핑롯데는 충북지역 세븐일레븐 물류센터를 통해 3일 오전 컵라면과 즉석밥, 즉석식품류 총 9000개(각 3000개)를 긴급 지원했다. 사진은 2019년 10월 태풍 피해지역 긴급지원 차량의 모습.ⓒ롯데쇼핑

롯데가 집중적으로 내린 폭우로 많은 피해가 생긴 충북지역 이재민을 위한 긴급 구호에 나섰다.


롯데는 유통사업부문 차원에서 충북지역 세븐일레븐 물류센터를 통해 3일 정오(12시) 컵라면과 즉석밥, 조미김 등 반찬류를 포함한 즉석 식품류 총 9000개(각 3000개)를 긴급 지원했다. 구호물품은 이재민 가족 등 피해를 입은 충북지역 주민들에게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지급될 계획이다.


롯데는 지난 7월부터 폭우 피해 지역에 대한 지원을 이어오고 있는 중이다. 강원도 삼척시청(7/25)에 컵라면을 비롯한 긴급 구호 물품 총 2,000개를 전달했으며, 경북 영덕군 강구보건지소(7/24~27)와 대전 코스모스아파트(7/31)에는 세탁구호차량을 지원했다.


준비된 이재민 대피소용 칸막이 텐트 150동은 대전 오량실테니스장(6동)과 이천 장호원(124동)에 설치됐으며, 충주시(20동)에도 곧 전달될 예정이다. 수건과 쿨 타올, 우의, 장화, 고무장갑과 목장갑 등으로 구성된 자원봉사키트 225개도 경북 영덕군에 전달됐다.


앞서 롯데(유통사업부문)는 2018년 4월 행정안전부 및 전국재해구호협회와 ‘재난 긴급구호 민관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후 재해구호기금으로 현재까지 18억원을 출연, 재해‧재난 대응에 앞장서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