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7 00시 기준
확진환자
14519 명
격리해제
13543 명
사망
303 명
검사진행
17068 명
27.1℃
구름조금
미세먼지 22

이해찬 "공수처장 추천위원 중립적 인사로"…민변은 제외

  • [데일리안] 입력 2020.07.02 14:57
  • 수정 2020.07.02 14:57
  • 이유림 기자 (lovesome@dailian.co.kr)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물을 마시고 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물을 마시고 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의 조속한 출범을 위해 최대한 중립적인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 물색에 나섰다.


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해찬 대표는 최근 비공개 회의에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의원들에게 여당 몫인 2명의 추천위원을 최대한 정치적으로 중립적인 인사로 알아볼 것을 지시했다. 아울러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 등 특정 성향 단체 소속 인사는 제외하라는 방침도 함께 전달했다.


공수처법에 따르면 공수처장은 처장후보추천위원회가 2명의 후보를 추천하고, 이 중 1명을 대통령이 임명하게 된다. 후보 추천위는 법무부 장관, 법원행정처장, 대한변호사협회장, 국회 교섭단체(여야 각각 2명씩)가 추천한 7명으로 구성된다. 이중 추천위원 6명 이상의 동의를 받아야 후보 추천이 가능하다. 한 민주당 의원은 "공수처장 추천위원이 중립적인 인사여야 한다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이야기"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