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9 00시 기준
확진환자
26271 명
격리해제
24168 명
사망
462 명
검사진행
26148 명
10.1℃
구름조금
미세먼지 40

농식품부, 2020년 ‘대한민국 식품명인’ 공모

  • [데일리안] 입력 2020.06.23 11:00
  • 수정 2020.06.23 10:10
  • 이소희 기자 (aswith@dailian.co.kr)

우리 전통식품의 맛·가치 이어가는 장인 발굴

24일~7월 13일 접수, 해당 시·도 30일 추천

올해 전통식품분야 대한민국 식품명인 지정 공모가 추진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4일부터 7월 13일까지 대한민국 식품명인을 발굴하기 위해 공모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식품명인제도는 전통식품 분야에서 제조·가공·조리 등 우수한 기능을 보유한 명인을 지정 육성하는 제도로, 1994년부터 현재까지 전통주·장·김치·떡·한과·차류 등 78명이 활동 중에 있다.


대한민국 식품명인으로 지정되면 국가가 지정하는 식품분야 명인으로서 명예를 갖게 되며,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각종 박람회, 전수자 장려 지원금, 체험교육 활동비 등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식품산업진흥법 제14조 제3항에 따라 대한민국 식품명인 인증마크를 해당 제품에 표시할 수 있게 된다.

ⓒ농식품부ⓒ농식품부

대한민국 식품명인의 신청 자격은 ▲해당 식품의 제조․가공․조리 분야에 계속하여 20년 이상 종사한 자 ▲전통식품의 제조․가공․조리방법을 원형대로 보전하고 있으며, 이를 그대로 실현할 수 있는 자 ▲대한민국 식품명인으로부터 보유기능에 대한 전수교육을 5년(대한민국식품명인 사망 시는 2년) 이상 받고 10년 이상 그 업(業)에 종사한 자로, 이 중 하나 이상에 해당하면 관련 신청서류를 구비해 신청할 수 있다.


대한민국 식품명인으로 지정받길 원하는 사람은 관련 신청서류와 증빙자료 등을 첨부해 24일부터 7월 13일까지 기간 중에 각 시·도(시·군·구)에 신청서를 접수해야 한다.


해당 시·도는 식품명인 신청자가 제출한 자료에 대해 사실관계 확인 및 조사 후, 지정기준에 적합 여부를 판단해 7월 30일까지 농식품부 식품산업진흥과로 추천하면 된다.


농식품부에서는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의 분야별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현지 실사단을 통해 적합성 검토를 실시하고, 식품산업진흥심의회의 심의를 거쳐 12월에 최종 지정할 예정이다.


신청기간, 구비서류 등 관련사항 문의는 각 시․도청 농식품산업 담당부서에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김종구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은 “대한민국식품명인을 지정하고 발굴을 통해 우리 고유의 전통식품 우수성을 국내외에 널리 알리고, 후대에까지 지속적으로 계승 발전시킬 수 있도록 대한민국 식품명인 제도를 육성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