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30 00시 기준
확진환자
26385 명
격리해제
24227 명
사망
463 명
검사진행
26373 명
7.4℃
맑음
미세먼지 49

미얀마 정부, '미얀마 새마을금고중앙회' 설립 추진한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5.12 11:58
  • 수정 2020.05.12 11:58
  • 배근미 기자 (athena3507@dailian.co.kr)

미얀마 정부, 농축산관개부 내 '새마을금고 사업지원팀' 설치 운영

새마을금고중앙회, 현지협력관 및 사무소 설치…기술지원 힘 보태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 회장(사진 오른쪽)이 ‘미얀마 고위급 초청연수’에 참가한 우 흘라 쩌 미얀마 농축산관개부 차관(사진 왼쪽)에게 미얀마 새마을금고 유니폼을 증정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새마을금고중앙회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 회장(사진 오른쪽)이 ‘미얀마 고위급 초청연수’에 참가한 우 흘라 쩌 미얀마 농축산관개부 차관(사진 왼쪽)에게 미얀마 새마을금고 유니폼을 증정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새마을금고중앙회

한국 성공사례를 벤치마킹해 미얀마 현지 새마을금고가 설립된 지 3년여 만에 미얀마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설립 준비 작업에 돌입했다.


12일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난 11일부터 미얀마 정부 주관으로 ‘미얀마 새마을금고중앙회(Central Saemaul Geumgo of Myanmar)’ 설립 준비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미얀마 정부는 이를 위해 지난달 농축산관개부 내에 ‘새마을금고 사업지원팀’을 설치해 농업국 및 협동조합국 공무원 등 10명을 배치하고 사전 준비 등을 수행하도록 했다.


이번 ‘새마을금고 사업지원팀’ 설치는 새마을금고중앙회와 미얀마 농축산관개부가 작년 6월 체결한 MOU에 근거하고 있으며, 9월 차관을 위원장으로 하는‘새마을금고 사업운영위원회’ 설치의 후속조치 성격이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이같은 미얀마 측 노력에 상응해 미얀마 현지협력관 및 현지사무소를 설치·운영 등을 통한 컨설팅 등 기술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다.


한편 개발도상국의 금융포용성 증진을 위해 지난 2016년도부터 코이카(KOICA)와 협업을 통해 시작한 미얀마 새마을금고사업은 2017년 미얀마에 첫 새마을금고가 설립된 이후 현재까지 7개 주에 걸쳐 31개 새마을금고가 설립되는 성과를 내고 있으며, 현재 미얀마 뿐 아니라 우간다, 라오스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