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06 명
격리해제
10226 명
사망
267 명
검사진행
19089 명
13.5℃
박무
미세먼지 46

금지약물 투여 이여상, 6년 자격 정지

  • [데일리안] 입력 2020.01.08 09:52
  • 수정 2020.01.08 09:52
  • 김평호 기자

금지약물 부정 거래로 징계

청소년에 금지약물을 투여한 전 프로야구 선수 이여상이 징계를 받았다. ⓒ 연합뉴스청소년에 금지약물을 투여한 전 프로야구 선수 이여상이 징계를 받았다. ⓒ 연합뉴스

청소년에 금지약물을 투여한 전 프로야구 선수 이여상이 징계를 받았다.

한국도핑방지위원회(KADA)는 8일 이여상에게 선수·지도자 6년 자격정지 처분을 내렸다.

KADA가 정한 자격정지 기간은 2019년 12월 19일∼2025년 12월 18일이다. 징계 이유는 '금지약물 부정 거래'다.

이여상은 2018년 4월부터 2019년 5월까지 서울 송파구에서 유소년야구교실을 운영하며 대학 진학 또는 프로팀 입단을 목표로 하는 고등학생 선수 등 9명에게 14차례에 걸쳐 불법 금지 약물인 아나볼릭스테로이드와 남성호르몬 등을 주사하고 판매한 혐의를 받아 기소됐다.

이후 서울서부지법 형사항소1부 이내주 부장판사는 12월 19일 약사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여상에게 원심과 같은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