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5 00시 기준
확진환자
25836 명
격리해제
23869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684 명
9.4℃
실 비
미세먼지 31

'부의 상징' 베버리힐스 저택…1억5000만 달러로 새 주인 만나

  • [데일리안] 입력 2019.12.14 15:46
  • 수정 2019.12.14 15:47
  • 스팟뉴스팀
초호화 저택으로 유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소재 베버리힐스 저택이 1억5000만달러에 매매됐다.ⓒ픽사베이초호화 저택으로 유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소재 베버리힐스 저택이 1억5000만달러에 매매됐다.ⓒ픽사베이

미국에서 최고로 비싼 베버리힐스 저택이 새로운 주인 품으로 넘어갔다.

14일 연합뉴스는 CNN과 폭스뉴스의 13일(현지시간) 보도를 인용해 미국 서부 캘리포니아주에 위치한 베버리힐스 저택이 약 1억5000만달러(약 1758억원)에 팔렸다고 전했다.

이 저택을 손에 넣은 거부는 '미디어 황제' 루퍼트 머독의 아들인 라클란 머독 폭스 회장 겸 뉴스코퍼레이션 공동회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저택은 지난 1933년 건설됐으며 미국에서 가장 비싼 주택 중 하나로 꼽힌다. 2만5000 평방피트의 면적에 방 18개과 욕실 24개를 갖추고 있으며 차량 40대를 넣을 수 있는 초대형 차고와 무려 1만2000병을 보관할 수 있는 와인셀러를 갖고 있다. 유니비전 회장 제롤드 페렌치오가 1986년 1400만 달러에 매입했다가 최근 매물로 내놓은 바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