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매 운동' 효과…8월 방일 한국인 감소폭 사상 최대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4일 22:43:14
    '불매 운동' 효과…8월 방일 한국인 감소폭 사상 최대
    韓 여행객, 작년 동월보다 48% 줄어
    기사본문
    등록 : 2019-09-18 17:45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 ⓒ연합뉴스
    韓 여행객, 작년 동월보다 48% 줄어

    '일본 불매' 운동 여파로 지난달 일본을 찾은 한국인 여행자 수가 사상 최대폭으로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정부관광국(JNTO)이 18일 발표한 방일 외국인 여행자 통계(추계치)에 따르면 8월 일본을 찾은 한국인 여행자 수는 30만8700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48.0% 감소했다.

    이는 불매운동이 시작된 지난 7월 감소폭(-7.6%)의 6배에 가까운 수준이다. 이로써 8월 누계 방일 한국인은 473만310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9.3% 줄었다.

    8월 일본을 찾은 전체 외국인 수는 한국인 감소 영향으로 증가세가 꺾이면서 전년 동기 대비 2.2% 감소한 252만100명으로 집계됐다.

    일본 정부는 올해 외국인 관광객 3000만명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개최하는 내년에는 4000만명을 맞이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그러나 8월 누계 방일 외국인은 2214만490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3.9% 증가에 그쳤다.

    한편 JNTO가 법무성 출입국 관리 자료를 근거로 추산한 외국인 여행자 통계에는 일본 영주권자를 제외하고 여행자와 주재원 및 가족, 유학생 등이 모두 포함된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