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이른 추위에…무신사, 10월 아우터 거래액 52% 증가


입력 2021.11.05 11:37 수정 2021.11.05 09:37        이나영 기자 (ny4030@dailian.co.kr)

ⓒ무신사ⓒ무신사

예년보다 빠르게 찾아온 아침 추위와 겨울 시즌을 준비하는 소비자의 발 빠른 움직임에 겉옷을 중심으로 겨울옷 판매량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


5일 무신사 스토어에 따르면 10월 아우터 거래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2% 증가했다. 10월 초부터 가을 추위가 시작되면서 점퍼와 코트 구매자가 늘었고 겨울 한파를 대비해 패딩 관련 제품을 준비하는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10월 한 달 동안 코트 거래액은 작년과 비교해 52%, 점퍼와 재킷은 28% 이상 늘었다. 특히 패딩 제품은 141%거래액이 증가했다. 롱 패딩보다 숏 패딩을 구매하는 비율이 두드러졌다. 같은 기간 숏패딩 제품은 156% 이상 매출이 뛰었고 롱 패딩과 패딩 베스트는 70% 이상 거래액이 늘어났다.


11월 1주 무신사 스토어 주간 랭킹에서도 아우터 제품의 상승세가 눈에 뛴다. 노스페이스 숏패딩 ‘에코 눕시 재킷’, 내셔널지오그래픽의 ‘타루가RDS덕다운 점퍼’, 케이투의 숏패딩 ‘씬에어 라이트’가 랭킹 상위권을 차지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또한 가을부터 초겨울까지 두루 입을 수 있는 제품도 눈길을 끈다. 라퍼지스토어의 ‘오리지널M-1965피쉬테일 파카’는 주간 랭킹 1위를 기록했고, 커버낫의 ‘리버시블 플리스 집업 자켓’도 10위권 내에 진입했다.


이에 무신사는 본격적인 겨울 시즌을 앞두고 고객들이 다양한 스타일의 인기 브랜드 아우터를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2021아우터 페스티벌’을 이달 30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오전 11시에 겨울 인기 상품을 특별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는 ▲하루 특가, 무신사 스토어 인기 브랜드를 일주일 동안 특별한 혜택으로 만나는 ▲브랜드 위크 등이 진행된다. 브랜드 위크에는 커버낫,앤더슨벨, 골스튜디오, 마크 곤잘레스 등 15개 브랜드가 참여한다.


무신사 관계자는 “겨울 시즌을 앞두고 본격적으로 아우터를 찾는 고객을 위해 특별한 혜택을 담은 페스티벌을 준비했다”며 “무신사 스토어의 인기 브랜드와 함께 자신만의 취향과 스타일을 맞는 겨울 패션을 완성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나영 기자 (ny4030@dailian.co.kr)
기사 모아 보기 >
0
0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