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Liiv M, '나라사랑 LTE 요금제' 출시

    [데일리안] 입력 2020.09.18 12:09
    수정 2020.09.18 12:09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KB국민은행 리브 모바일이 출시한 KB국민은행 리브 모바일이 출시한 '나라사랑 LTE 요금제' 소개 포스터ⓒKB국민은행

KB국민은행 리브 모바일(Liiv M)은 18일 현역병과 예비역, 입영대기자 등 나라사랑카드 발급대상자를 위한 전용요금 '나라사랑 LTE 요금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나라사랑 LTE 요금제는 월 71GB(월 11GB·매일 2GB·30일기준)의 LTE 데이터를 제공하며, 일 제공 데이터 소진 시에는 고화질 영상을 끊김 없이 볼 수 있는 3Mbps 속도로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음성통화와 문자서비스는 무제한으로 기본 제공되며, 이번 요금제는 가입시점부터 최대 36개월까지 이용할 수 있다.


기본 요금은 월 2만9900원이며, 올해 12월 말까지 개통하는 고객은 기본요금의 4000원을 매월 할인 받을 수 있다. 또 급여이체 또는 KB국민카드(신용 또는 체크) 결제 실적이 있을 경우 월 2200원이 추가 할인돼 최저 월 2만3700원에 무제한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다.


이에 더해 국민은행은 나라사랑 LTE 요금제 출시를 기념해 오는 11월 6일까지 개통하는 모든 고객에게 문화상품권 3만원을 증정하며, 추첨을 통해 2명에게 갤럭시 노트10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현역병의 통신비 부담 경감을 위해 경제적인 요금제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온 국민의 합리적인 통신생활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