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 터키 고속철도사업 현지 수주활동

    [데일리안] 입력 2020.09.16 15:42
    수정 2020.09.16 15:43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터키 유력 건설사와 MOU 체결로 사업수주 교두보 마련

터키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 사업개요ⓒ 국가철도공단터키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 사업개요ⓒ 국가철도공단


국가철도공단은 터키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사업 수주를 위해 현지 유력 건설사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는 등 적극적인 수주활동을 전개했다고 16일 밝혔다.


공단은 터키 내 유력 건설사인 리마크(LIMAK)사, 야피(YAPI)와 고속철도 사업 수주 공동 대응을 위한 MOU를 체결해 글로벌 컨소시엄을 구성했으며, 발주처인 터키 인프라투자청 및 철도청과 보다 진전된 사업협력 방안을 협의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도 도출했다.


김상균 이사장은 “터키 유력 건설사와 MOU를 체결해 터키 고속철도 사업의 교두보를 마련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그동안 축적된 해외사업 진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발주처와 구체적인 사업추진 방안을 모색하여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사업을 수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