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병기 IBK투자증권 대표 취임사 “자기자본 1조원 달성 목표”

    [데일리안] 입력 2020.03.30 10:24
    수정 2020.03.30 10:25
    백서원 기자 (sw100@dailian.co.kr)

서병기 IBK투자증권 신임 대표ⓒIBK투자증권서병기 IBK투자증권 신임 대표ⓒIBK투자증권


서병기 IBK투자증권 신임 대표가 “지속 성장을 위한 자본력 확충을 추진하겠다”고 30일 말했다. 자체적인 수익성 확대뿐만 아니라 증자 등 모든 가능한 방법을 동원해 임기 내 자기자본 1조원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다.


서 대표는 이날 취임사를 통해 “자본시장의 기능이 단순중개(브로커리지)에서 투자금융(IB)으로 변화하고 부동산 규제 등 각종 규제가 강화되면서, 고수익사업에 집중하기 위한 금융투자회사들의 자본 확충 노력이 가속화되고 있다”며 “우리도 건전성 지표를 유지하면서 고수익 사업을 확대하고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가용 자원 확보가 시급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취임사에서 “회사 발전을 견인할 중장기 비전과 전략을 준비해 우리 IBK투자증권을 명실상부한 자본시장의 강자로 만들겠다는 각오”라며 4가지 경영 과제를 제시했다.


▲‘중소기업과 더불어 성장하는 자본시장의 리더’ 입지 공고히 구축 ▲IBK금융그룹의 일원으로서 상호 윈윈의 시너지 창출 ▲자산관리영업 고도화를 위한 시스템과 프로세스 ▲지속 성장을 위한 자본력 확충 추진 등이다. 또 고객, 전문성, 건강한 기업문화를 공유해야 할 가치로 제시했다.


서 대표는 “앞으로도 IB와 PE, 전문사모 등 기존 사업부문의 경쟁력을 제고하고 BDC(기업성장집합투자기구)와 같은 신사업 진출을 통해 자본시장을 통한 중소기업 지원이라는 소명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IBK투자증권은 지난 27일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서 대표를 선임했다. 임기는 2년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