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삼성 이건희 별세] 남달랐던 스포츠 사랑, 평창올림픽 유치 결실

[삼성 이건희 별세] 남달랐던 스포츠 사랑, 평창올림픽 유치 결실

글로벌 기업 삼성그룹의 이건희 회장이 별세했다. 향년 78세.삼성은 25일 이건희 회장의 사망 소식을 전하면서 “고인과 유가족 뜻에 따라 장례는 간소하게 가족장으로 치르기로 했다”고 발표했다.이건희 회장은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5개월간 투병 생활을 이어왔고 끝내 병상에서 일어나지 못하고 유명을 달리했다.1987년 부친인 이병철 창업주 별세 후 그룹 회장직에 오른 고인은 삼성을 세계적 기업으로 발전시킨 기업가로 명성이 자자하다. 이와 함께 스포츠에 대한 관심도 남달라 한국 체육계 …

머니볼

SNS샷

더보기

비율만 좋은 김태균? 불멸의 300출루 대기록

스포츠인사이드

비율만 좋은 김태균? 불멸의 300출루 대기록

[삼성 이건희 별세] 박태환도 건져 올린 ‘큰 별’의 스포츠 애착

핫스포츠

[삼성 이건희 별세] 박태환도 건져 올린 ‘큰 별’의 스포츠 애착

[YOU KNOW] 벤투호 멕시코전 장소…왜 오스트리아일까

YOU KNOW

[YOU KNOW] 벤투호 멕시코전 장소…왜 오스트리아일까

스포튜브

더보기

빽투더스포츠

[빽투더스포츠] “함 해보입시더”로 회자되는 투타 레전드-롯데편

[빽투더스포츠] “함 해보입시더”로 회자되는 투타 레전드-롯데편

1982년 프로 원년 멤버인 롯데 자이언츠는 삼성과 함께 팀명이 바뀌지 않은 유이한 팀이다.롯데는 서울 다음으로 큰 부산으로 연고로 하며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있지만 영광보다는 시련의 세월이 더 많았던 팀이다.지난해까지 38시즌을 치르며 우승을 차지한 횟수는 2회. 한국시리즈 진출도 4회로 롯데의 인기를 감안하면 턱없이 부족해 보이는 숫자다. 또한 롯데는 아직까지 정규시즌 1위를 기록해본 적이 없고 포스트시즌 진출도 12차례에 불과하다.그럼에도 롯데의 홈구장인 사직 구장은 경기가 열릴 때면 언제나 뜨겁게 달아오른다. 특히 가을 야…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