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광주은행, 집중호우 피해업체에 긴급경영안정자금 1000억원 지원

    [데일리안] 입력 2020.08.10 11:34
    수정 2020.08.10 11:34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광주은행이 최근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 및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긴급경영안정자금 1000억원을 지원한다.ⓒ광주은행광주은행이 최근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 및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긴급경영안정자금 1000억원을 지원한다.ⓒ광주은행

광주은행은 최근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 및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신속한 피해시설 복구와 금융비용 부담완화를 위한 특별지원을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광주은행은 이번 특별지원을 통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업체당 3억원 한도로 신규지원 500억원과 만기연장 500억원 등 총 1000억원 규모의 긴급경영안정자금을 투입하며, 최대 1.0%포인트의 특별금리감면도 적용한다. 또한 피해고객 중 만기가 도래하는 대출금을 보유하고 있는 경우, 별도 원금상환 없이 1.0%포인트의 대출금리 감면을 적용해 기한연장하고, 분할상환금 유예도 시행한다.


더불어 광주은행은 피해업체에 대한 금융 애로사항을 신속하게 접수·처리할 수 있도록 피해지원 종합상담반을 운영하고, 직원들을 직접 피해현장에 파견하여 현장점검을 통한 실질적인 지원방안을 강구하는 등 업체들의 경영안정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향후 업체들의 피해사항을 피해지원 종합상담반을 통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함으로써 추가적인 지원방안 등을 검토할 예정이다.


김재춘 광주은행 영업추진부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여파에 더불어 최근 집중호우까지 겹치면서 광주·전남 지역민들의 한숨이 깊어지고 있다"며 "피해를 입은 업체에 신속한 금융지원을 실시해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광주·전남의 대표은행으로서 피해 복구 지원에 주도적인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