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코로나19] 트럼프 "곧 대규모 진단검사 시행…준비 완료"

    [데일리안] 입력 2020.03.13 20:45
    수정 2020.03.13 20:46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뉴시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이하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조만간 대대적으로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13일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수십년간 검사 체계를 들여다보고 공부해놓고는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며 "CDC는 대규모 팬데믹에 있어서 (대응이) 부적절하고 느렸으며 팬데믹이 일어나지 않기만을 소원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전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을 지목하며 "오바마 대통령이 시도한 변화가 일을 더 복잡하게 만들면서 신종인플루엔자에 대한 그들의 대응은 완전한 재앙 수준이었다"며 "수천명이 죽고, 검사상의 문제를 수정하기 위한 아무런 의미 있는 일도 이뤄지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는 그랬으나 이제 변화가 일어났으며 조만간 검사가 매우 큰 규모로 이뤄질 것"이라며 "모든 요식행위는 없앴다. 준비가 다 됐다"고 강조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