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뭉쳐야 찬다' 최수종 폭로에 90도 허리 숙인 허재

    [데일리안] 입력 2019.08.15 16:52
    수정 2019.08.15 16:52
    스팟뉴스팀
배우 최수종이 허재의 과거를 깜짝 폭로한다. ⓒ 쇼박스배우 최수종이 허재의 과거를 깜짝 폭로한다. ⓒ 쇼박스

배우 최수종이 '농구 대통령' 허재의 과거를 폭로한다.

15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서는 어쩌다FC와 대결하기 위해 녹화장을 찾은 최수종과 일레븐FC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일레븐FC는 최수종 외에도 배우 김영일, 배도환, 무술감독 정두홍, 전 유도선수 김재엽, 코미디언 김지호 등이 소속돼 있는 강팀이다.

일레븐FC 멤버들과 친분이 있는 멤버들은 추억을 쌓은 옛 노래를 부르며 조촐한 댄스 환영식을 열었다. 특히 허재와 최수종은 남다른 댄스 실력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최수종은 "허재에 대해 할 말이 있다"며 과거 한 나이트클럽에서 벌어진 일을 폭로해 허재를 당황케 했다.

결국 허재는 다급하게 90도로 허리를 숙이며 사과했다는 후문이어서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허재와 최수종 사이에서 벌어진 과거의 사연은 15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뭉쳐야 찬다'를 통해 공개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