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3월 제대' 임시완, '타인은 지옥이다'로 안방 복귀

    [데일리안] 입력 2019.01.28 15:02
    수정 2019.01.28 15:03
    부수정 기자
배우 임시완이 오는 3월 말 제대 후 복귀작으로 OCN 드라마 배우 임시완이 오는 3월 말 제대 후 복귀작으로 OCN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를 선택했다.ⓒ데일리안 DB

배우 임시완이 오는 3월 말 제대 후 복귀작으로 OCN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를 선택했다.

28일 OCN에 따르면 '타인은 지옥이다'는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자 영화 제작진과의 협업 프로젝트인 '드라마틱 시네마'의 두 번째 작품이다.

모든 것이 낯선 고시원을 배경으로 수상한 사람들 이야기를 다루는 스릴러극이다. 원작은 사람과 사람 간 다양한 갈등이 끊임없는 긴장감을 유발하며 몰입도를 높였다는 호평을 받았다.

영화 '사라진 밤', '소굴' 등을 만들고 2011년 제10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4만번의 구타 부문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한 이창희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임시완은 취직을 위해 상경해 고시원 생활을 시작하게 된 청년 윤종우 역을 맡았다.

OCN은 "두터운 팬층을 거느린 웹툰인 만큼 여러 가상 캐스팅이 화제가 됐는데 싱크로율이 가장 높은 임시완과 함께하게 돼 매우 기쁘고 영광"이라고 전했다.

올 하반기 방송.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