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SK텔레콤, 누구(NUGU)에 서울 관광정보 탑재

    [데일리안] 입력 2018.12.16 10:21
    수정 2018.12.17 08:45
    이홍석 기자

서울관광재단과 ‘누구’ 플랫폼에 서울 관광정보 탑재 위한 업무협약 체결

박명순 SK텔레콤 AI사업유닛장(오른쪽)이 지난 14일 서울 중구 소재 SK텔레콤 본사에서 이준 서울관광재단 마케팅본부장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SK텔레콤박명순 SK텔레콤 AI사업유닛장(오른쪽)이 지난 14일 서울 중구 소재 SK텔레콤 본사에서 이준 서울관광재단 마케팅본부장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SK텔레콤
서울관광재단과 ‘누구’ 플랫폼에 서울 관광정보 탑재 위한 업무협약 체결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서울관광재단(대표 이재성)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의 다양한 관광명소 및 이벤트, 축제 등 관광 정보를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NUGU)에 탑재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지난 14일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향후 지속적 협력을 다짐했다.

이번 협력은 서울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다양한 관광 콘텐츠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이용자들은 내년 3월부터 서울관광재단이 운영하는 홈페이지 비짓서울 내 서울 명소·행사·쇼핑·음식점 등 5000여 개의 관광정보를 누구(NUGU) 스피커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누구(NUGU) 스피커를 이용하는 고객이 ‘서울에서 꼭 가봐야 하는 10곳 알려줘’, ‘방탄소년단이 서울에서 자주 찾는 곳은 어디야?’, ‘시티투어버스 코스랑 가격 알려줘’ 등 서울에서 열리는 관광 및 축제 정보에 대해서 물어보면 관련 정보를 음성 답변을 통해 듣는 방식이다.

이를 통해 이용자들은 방대한 서울 관광 콘텐츠·정보 중 원하는 내용을 음성만으로 빠르고 손쉽게 찾을 수 있어 더욱 알찬 서울 관광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SK텔레콤 역시 이번 협력을 통해 누구(NUGU)가 뉴스와 날씨 등 생활 정보 제공하는 수준에서 고객의 여가까지 관리하는 ‘삶의 동반자(Life Companion)’ 역할로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이번 서비스를 내년 연말까지 음성으로 서울에서 열리는 축제·체험 행사 등 검색은 물론, 예약-결제까지 할 수 있는 ‘서울 관광 원스톱 서비스’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박명순 SK텔레콤 AI사업유닛장은 “서울이 세계적인 관광지로 떠오르고 있는 상황에서 ‘서울관광재단’의 풍부한 관광 콘텐츠를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NUGU)’에 탑재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삶에 인공지능(AI)이 자연스럽게 녹아들 수 있도록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협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