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레드벨벳의 일탈 "어느 정도인가 봤더니"

    [데일리안] 입력 2018.03.21 00:59
    수정 2018.03.21 21:21
    박창진 기자
ⓒSBS 사진자료ⓒSBS 사진자료

레드벨벳이 화제인 가운데 레드벨벳 멤버들의 과거 방송 모습이 다시 주목을 받고 있다.

레드벨벳은 과거 방송된 tvN '토크몬'에 출연해 자신들의 일탈을 언급했다.

당시 방송에서 레드벨벳 슬기는 자신의 첫 일탈에 대해 "17살 때 한강 가서 라면 먹은 것"이라며 "연습생 때는 일탈을 하면 회사를 나가는 경우가 많아서 무서웠다. 그래서 말을 잘 들었었다. 그때 당시 한강에 운동하러 간다고 하고 다 같이 라면 먹고 빙수 가게 가서 노는 게 일탈이었다"고 말했다.

레드벨벳 웬디는 "제가 생각했던 일탈은 13살이다"라고 고백했다.

웬디는 "제가 캐나다 유학을 5학년때 갔다. 친구를 사겼는데 그 중에 하나가 펑크족이었다. 제가 친구한테 금방 물드는 스타일이었다"라며 "펑크족 스타일을 하고 공항에 나갔는데 부모님이 저를 못알아보시고 계속 찾으셨다. 머리도 반으로 탈색하고 파마하고 화장하고 렌즈끼고 공부도 안하고"라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